상단여백
HOME 뉴스
부산문화회관, ‘빛나는 시작, 눈부신 기억 라이프 사진전’ 개최

부산문화회관은 오는 4월 8일까지 대전시실에서 ‘빛나는 시작, 눈부신 기억 라이프 사진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 잡지 라이프는 1,300만 부의 구독자 수, 900만 장에 상응하는 사진 아카이브를 갖추며 90명의 전속 사진 기자와 500여 명에 이르는 계약 사진 기자들이 때로는 한 장의 사진을 위해 2년에 걸쳐 준비하는 등 ‘라이프’의 커버를 장식하는 일은 당대 사진가들의 화두였다.

 

이번 전시는 사진 잡지 ‘라이프’의 커버 사진과 그동안 소개되지 않았던 새로운 130점의 사진 작품을 선보인다.

 

전시는 20세기를 바라보는 20가지 이야기가 담겨있는 'This is LIFE', 상징적인 인물과 사건을 나란히 배치한 'Icon', 20세기에 탄생한 물건과 현상에 대한 오마주를 담은 '20th Century Life', 라이프의 시선을 보여주는 'Hope' 등 4가지 섹션으로 구성된다.

 

‘TIME’에서 선정한 ‘세상에 가장 큰 영향력을 주었던 사진 100’에 선정된 4장의 사진 또한 전시에 포함되며, 특별히 제작한 다큐멘터리 필름도 함께 전시된다. 더불어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의 전설적인 포토에세이 <시골 의사>와 <스페인 마을>을 라이프 잡지 원본으로 감상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김유미 기자  yu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