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니콘, 세계 최고 배율 줌 콤팩트 카메라 ‘COOLPIX P1000’ 및 쌍안경 2종 발표125배 줌과 뛰어난 조작성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니콘이미징코리아는 초점거리 3000mm의 초망원 촬영을 즐길 수 있는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COOLPIX(쿨픽스) P1000과 소형화, 경량화를 실현한 최신 쌍안경 모델 2종을 발표했다.

‘COOLPIX P1000’로 촬영한 조류 사진

 

COOLPIX P1000은 강력한 사진촬영 성능의 콤팩트 카메라로, 세계 최고 배율을 자랑하는 125배 줌과 뛰어난 조작성을 갖춰 고화질의 우수한 이미지를 기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이 제품은 광학 125배 줌 렌즈를 탑재해 35mm 카메라 환산 광각 24mm부터 초망원 3000mm까지 다양한 화각의 촬영이 가능하며, 다이내믹 파인 줌 설정 시에는 최대 250배까지 줌 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

또한 업그레이드된 EXPEED 화상 처리 엔진을 장착해 보다 고품질의 이미지를 담아낼 수 있고, 듀얼 감지 광학 VR 채용으로 셔터 스피드를 5단 빠르게 사용했을 때와 같은 손떨림 방지 효과를 제공한다. 이는 핸드 헬드 방식의 망원 촬영에서도 선명하고 또렷한 사진을 얻을 수 있게 도와준다.

편리한 조작성으로 몰입도 높은 촬영을 지원하는 것도 강점이다. 밝은 야외에서도 편안하게 결과물을 확인할 수 있는 고해상도(약 236만 화소)의 OLED 전자 뷰 파인더, 수동으로 초점을 조절하고 화이트 밸런스 값을 변경 할 수 있는 조절 링, 카메라를 잡고 있는 동안에도 초점 방식을 손쉽게 바꿀 수 있는 초점 모드 셀렉터 등이 탑재됐다.

이와 함께 초당 최대 30프레임의 4K UHD(3840×2160) 동영상 촬영과 원본 영상을 배속으로 기록하는 슈퍼랩스(Superlapse) 기능을 제공해 다채롭게 영상을 기록할 수 있으며, 스피드라이트나 블루투스 리모콘(ML-L7) 등 다양한 추가 액세서리를 활용할 경우 더욱 풍부한 이미지 표현이 가능하다. 

초망원 촬영도 완벽하게 지원한다. 이 제품은 실물 크기의 사진촬영을 제공하고, 야생 조류나 천체와 같이 일반 카메라로는 쉽게 포착할 수 없는 피사체나 장면을 담아내는 데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함께 공개한 쌍안경 MONARCH(모나크) HG 8×30와 10×30은 유효 직경 30mm에 보다 가벼운 무게와 작은 크기를 구현한 MONARCH HG 라인의 신제품이다. 마그네슘 합금 소재의 바디는 무게 약 450g으로 휴대성이 한층 강화됐다. 또한 Monarch HG 유효 직경 42mm 모델의 특징인 자연의 색을 충실히 실현하면서 넓은 시야를 유지해 주변부까지 깨끗하고 선명한 뷰를 제공하는 장점을 작아진 바디에서 그대로 경험할 수 있다.

니콘이미징코리아 키타바타 히데유키 대표이사는 “이번에 공개한 COOLPIX P1000은 콤팩트 카메라 가운데 세계 최고 배율인 125배 줌 성능을 탑재해 고품질의 더욱 폭 넓은 초망원 촬영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라며 “니콘의 우수한 광학기술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는 이번 제품에 대해 소비자 분들의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조원준 기자  wjcho8111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