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파나소닉코리아, 2018년 하반기 포토아카데미 성료

파나소닉코리아는 지난 7일을 시작으로 9일, 10일 총 3일간 청소년 사진 문화 활성화를 위한 ‘2018년 하반기 포토아카데미’를 개최했다. 포토아카데미는 파나소닉코리아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인 'CSR 투어'의 연장 선상에 놓인 프로그램으로 파나소닉 카메라를 전달받은 청소년복지센터 학생을 대상으로 카메라 기초 사용법 및 사진 촬영 이론 등을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파나소닉코리아는 2007년부터 매년 2회에 걸쳐 ‘CSR 투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아동•청소년복지센터에 방문하여 청소년들에게 필요한 파나소닉 제품과 생필품 등을 기부했다. 포토아카데미는 카메라를 기부 받은 청소년들을 초대해 사진에 대한 꿈을 키워주고 미래를 준비하며, 카메라를 통한 가치전달을 위해 기획했다.

 

또한, 포토아카데미에 참석하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여름’, ‘친구’ 등을 주제로 ‘작은 사진 공모전’을 진행한다. 사전에 포토아카데미 참여자를 대상으로 응모작을 접수 받고 수상자(대상, 최우수상, 우수상)를 선정한다. 이번 ‘작은 사진 공모전’ 수상자에게는 파나소닉 블루투스 헤드폰⋅이어폰, 구강세정기 등의 파나소닉 제품들이 시상품으로 함께 주어졌다.

 

이번 2018년 하반기 포토아카데미는 총 3회에 걸쳐 진행되었으며 중고등학생 70여명이 참석했다. 교육은 카메라 사용법 뿐만 아니라 파나소닉코리아 최초의 한국인 CEO인 노운하 대표가 직접 특별 강의자로 나서 “더 나은 삶, 더 나은 세상”을 주제로 강연해 더욱 의미가 깊었다. 노운하 대표는 청소년들에게 파나소닉코리아를 소개하고 참석 학생들과 파나소닉 창업주 마쓰시타 고노스케의 ‘공존공영의 가치’에 대한 철학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노운하 대표는 “미래의 주역인 청소년들의 꿈을 키워줄 수 있는 포토아카데미를 매년 운영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파나소닉코리아는 앞으로도 꾸준한 CSR투어와 같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많은 사진 문화의 활성화와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키우기 위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운영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파나소닉코리아는 9월 중 제23차 CSR투어를 준비 중에 있다. 금번 CSR투어는 대전과 충북지역 보육시설을 방문해 카메라, 구강세정기와 생필품 등의 파나소닉 제품을 전달할 예정으로, 앞으로 전국의 청소년들이 파나소닉과 함께 미래를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

김유미 기자  yu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