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매거진 Accessary 액세서리
Vomi 마이크 - 크리에이터 입문자를 위한 완벽한 패키지

바야흐로 1인 미디어 시대. 특정 매니아 계층에게만 인기를 끌던 1인 방송은 스마트 기기의 발전과 함께 대중적인 콘텐츠로 성장했고, 1인 방송을 직업으로 하는 1인 크리에이터는 명실상부 시대를 대표하는 직업이 됐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크리에이터로서 활동하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콘텐츠 제작을 위한 장비들도 간단한 입문자용부터 전문 프로덕션 수준까지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다. 특히 입문자들의 위한 장비들은 간단한 촬영 기기만 있으면 바로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을 많은 발전을 이뤄 눈길을 끈다. 이번 호에서 소개할 장비는 Vomi 마이크 키트이다. 안정적인 사운드를 담는 지향성 콘덴서 마이크와 삼각대로도 사용할 수 있는 다기능 핸드그립, 스마트폰을 장착할 수 있는 거치대 등 영상제작에 필수적인 장비들로 구성돼 1인 미디어 입문자들에게 뛰어난 활용도를 보일 제품이다.

에디터 | 박지인

 

1인 미디어, 소리가 중요하다

영상의 퀄리티를 결정짓는 요소는 크게 세 가지로 구분된다. 색감과 구도 그리고 음향이 바로 그 요소들이다. 이들 중 처음 영상 제작에 임하는 초보자들이 가장 많이 간과하는 부분이 음향의 영역인데, 촬영지의 주변 잡음이나 바람의 마찰음이 한 데 섞여 의도하는 바를 전달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이를 해결하는 방법이 외장 마이크를 사용해 흡음력을 높이는 것이다. Vomi 마이크는 지향성 콘덴서 마이크를 채택했다. 샷 건형 마이크라고도 불리는 이 마이크는 가리키고 있는 방향의 끝에 흡음부를 배치해 주변 잡음의 수음을 줄이고 원하는 사운드를 최대한으로 담는 마이크다. 150mm의 콤팩트한 사이즈로 휴대에 용이하게 제작됐으며, 스펀지형 윈드스크린과 융털형 윈드스크린을 같이 제공하고 있어 실내 및 야외촬영에 전천후로 사용할 수 있다. 특정한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촬영에 임하는 1인 크리에이터의 작업 환경의 고려했을 때 꽤나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어디서든 On Air, 다기능 핸드그립

Vomi 마이크는 삼각대와 손잡이로 사용할 수 있는 다기능 핸드그립과 스마트폰 어댑터를 기본 구성품에 포함시키고 있다. 핸드그립은 다리를 펼치면 촬영기기를 평평한 곳에 세울 수 있는 삼각대로, 접으면 핸드헬드 촬영 시 안정적인 그립감을 제공하는 권총 형태의 손잡이로 변신한다. 한 손에 들어오는 작은 크기로 공간의 제약 없이 설치할 수 있으며, 손에 쥐기 편한 모양의 디자인과 가벼운 소재로 이루어져 장시간 휴대해도 무게에 대한 부담이 없다. 1인 크리에이터의 모든 촬영 환경에 대응한다고 할 수 있는 스마트한 설계이다. 스마트폰을 장착하는 어댑터는 다양한 유저들의 기기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길이를 연장할 수 있는 방식으로 만들어졌다. 기기의 활용에 대한 제약을 최대한 제거했다는 것이 두 액세서리가 가지는 매력이다.

스타터 키트의 완성

Vomi 마이크는 위의 모든 구성품을 포함하는 패키지 외에도 외장 마이크만을 별도로 구성한 Vomini도 같이 출시하고 있다. 기존의 보유한 장비들을 활용하면서 사운드의 퀄리티를 업그레이드 하고 싶은 유저들을 위한 선택지다. 또한 두 제품은 DSLR 및 미러리스 카메라, 캠코더와 같은 전문 영상 촬영장비에도 활용할 수 있도록 3극 케이블 젠더를 같이 제공하고 있다. 크리에이터로 활동하면서 촬영장비를 업그레이드 하더라도 계속해서 사용할 수 있다는 점 역시 눈여겨볼 만한 점이다. Vomi 마이크는 마이크로서의 뛰어난 성능뿐만 아니라 다양한 활용과 확장을 위한 옵션들을 충실하게 갖추고 있다. 수많은 크리에이터 제품들 중에서 고민하고 있는 입문자들에게 크리에이터 스타터 키트로 추천할만한 제품이다.

 

SPEC

제품명

Vomi 마이크

구성품

마이크 본체, 융털형 / 스펀지형 윈드스크린 / 스마트폰 어댑터,

핸드그립 겸용 삼각대, 4극 마이크 케이블, 3극 젠더 케이블

마이크 형태

일렉트릭 지향성 콘덴서 마이크

연결 단자

3.5mm TRS and TRRS 연결단자

크기

⦽18.5*150mm

무게

70g (마이크 45g, 브라켓 25g)

박지인 기자  wldls9077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