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세기P&C, 지역사회 복지시설관 마스크 기부 '나눔 실천'

사진영상장비 전문기업 세기P&C(대표 이대호)가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울지역 사회복지시설에 마스크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서울지역 중 재능기부와 봉사를 진행하고 있는 신당종합사회복지관(중구), 구립약수노인종합복지관(중구), 등촌7종합사회복지관(강서구), 동작구치매안심센터(동작구), 구세군강북종합사회복지관(강북구), 서울역 무료급식소 등 지난 27일부터 직접 방문하여 마스크를 전달하였다.

 

세기피앤씨 마케팅 커뮤니케이션팀 이태훈 팀장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 어르신과 소외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 한다“며, ”어려운 시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나눔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기P&C는 나눔의 문화를 함께하는 ‘세기나눔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신당종합사회복지관 외 서울시 지역 사회복지관과 관계를 맺고 ‘행복사진관 장수사진’, ‘가족사진’, ‘사진교육’, ‘영아원 돌사진’, ‘소아암완치잔치’ 등 다양한 재능기부와 자원봉사 활동을 지금까지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조원준 기자  wjcho8111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