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라이카 카메라, ‘라이카 어워드 코리아’의 수상자 포토그래퍼 정환영 사진전 진행오는 3일부터 4월 30일까지 라이카 스토어 청담에서 사진전 ‘Common Places, People, and Island ; Monologue’ 진행

100년 전통의 독일 명품 라이카(Leica) 카메라가 라이카 스토어 청담점에서 ‘Common Places, People, and Island; Monologue’ 사진전을 진행한다.

라이카는 이번 사진전을 ‘라이카 어워드 코리아 2019’의 수상자인 정환영 사진작가와 진행한다. 이번 전시에 선보이는 작품은, 지난 9년 동안 작가 자신이 외국에서 지내오면서 환경에 적응하면서도 고립된듯한 심경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정환영 작가는 작품에 대해 “나는 항상 누군가와 함께 있을 때도 혼자 있는 듯했다. 내가 나를 고립 시켰다고도 생각했지만, 나는 그 상황에서 나 자신을 보호하려는 이방인 적인 몸부림이라 설명하고 싶다”고 말했다.

‘Common Places, People, and Island; Monologue’ 사진전은 오는 3일부터 내달 4월 30일까지 진행되며 라이카 스토어 청담점 방문객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이번 전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의 공식 홈페이지 및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이카 카메라는 올해 40주년을 맞은 국제 사진 공모전 ‘라이카 오스카 바르낙 어워드’가 기존 공모전에서 추천제 형식으로 변경됐다고 밝혔다. 추천자는 전 세계 30개 이상의 국가에서 70명의 세계적인 사진 전문가들로 구성되었으며, 한국에서는 송수정 큐레이터가 지명되었다. 또한 시상식 역시 기존 독일 베를린 지역이 아닌 라이카의 고향인 베츨라에서 진행된다.

조원준 기자  wjcho8111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