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매거진 출사지
그리운 바다, 성산일출봉을 품은 대수산봉의 다채로운 일출 풍광!우도, 성산일출봉, 섭지코지의 풍광을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오름

한때는 물이 솟아나 연못을 이뤘다고 해서 큰물뫼, 물미오름이라고도 불리우는 大水山峰은 성산읍사무소 바로 뒤에 위치하여 조선시대까지는 봉수대가 있어 다른 오름과 교신했다고 했듯이 대수산봉 정상에서 보는 제주 동부의 풍광은 가히 환상적이라고 할 수 있다. 표고 137.3미터의 야트막한 오름에도 불구하고 성산포 앞바다와 성산일출봉을 조망권으로 한 일출을 담기에 최적의 출사지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마을공동묘지가 자리하고 있어 새벽출사가 조금 무섭기도 하겠지만 개인적으로는 일출 시 운해에 싸인 성산포의 전경을 표현해보는 게 소망이다.

 

여명이 가까워지는 성산일출봉 전경

 

화려한 여명에 싸인 성산일출봉

 

성산포항의 야경 모습

 

붉게 타오를 듯한 성산일출봉

 

새벽의 섭지코지 풍경

 

또 다른 날의 성산일출봉의 여명

 

성산일출봉으로 뜨는 해의 모습

 

해무에 휩싸이는 성산포 일출 전경

 

해무에 둘러싸인 성산일출봉

 

대수산봉 정상에서 바라다 보는 한라산

.._

강병진 기자  oruminfo@empas.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병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