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라이카 카메라, 4천만화소의 신제품 '라이카 M10-R' 출시

100년 전통의 독일 명품 라이카 카메라(Leica)가 브랜드를 대표하는 M시스템의 신제품 '라이카 M10-R (Leica M10-R)'을 출시한다. '라이카 M10-R(Leica M10-R)' 카메라는 기존의 M10 시리즈의 뛰어난 성능은 그대로 갖췄으며, 새롭게 개발된 4천만 화소의 컬러 센서를 탑재해 초고해상도 이미지를 구현한다. ISO 100에서 최대 50,000까지 넓은 감도 범위를 제공하며, 업그레이드된 컬러 센서와 넓은 감도 범위로 더 높아진 해상도는 물론이고 저조도 환경에서도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 최대 16분의 장노출까지 가능하여 삼각대를 활용하면 별의 궤적이나 물의 흐름 등을 더욱 섬세하게 포착할 수 있다.

이번 신제품은 라이카 M10-P에서 처음으로 선보였던 무소음 셔터 기능을 갖춰 사용자가 온전히 사진 촬영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해주며, ISO 조정 다이얼로 카메라가 꺼진 상태에서도 모든 세팅 값을 조절할 수 있다. 더욱 빠른 반응속도의 셔터 릴리즈와 오토포커스, 셔터 릴리즈와 포커스 간 자동 스위칭이 이뤄지는 스마트 오토포커스 모드를 구현해 낼 수 있는 고성능의 마에스트로 2(Maestro II)프로세서를 탑재하여 터치스크린으로 사진을 리뷰하거나 초점을 맞출 때 한층 빠르고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라이카가 선보이는 스마트 폰 전용 앱인 '라이카 포토스(Leica FOTOS)'를 통해 스마트폰에서 카메라를 원격 제어하고 iOS 또는 안드로이드 장치로 사진을 빠르고 쉽게 무선으로 전송할 수 있어 사용자는 소셜 미디어에 사진을 바로 공유하거나 이미지 편집 후 다양한 방법으로 사진을 공유할 수 있다. 라이카 카메라는 이번 신제품 출시에 맞춰 영국의 사진 작가 휴 존 (Huw John)이 라이카 M10-R로 촬영한 코로나19(COVID-19) 봉쇄 기간의 사진을 공개했다.

김찬희 기자  chanhee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