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매거진 출사지
누에다리서초구반포

고속터미널에서 서초역을 향해 국립중앙도서관을 바라보며 올라가다보면
언덕에 기다란 다리가 하나 있습니다.


이 다리는 2009년에 완공한 폭3.5m, 길이80m의 누에를 닮은 모양의 친환경다리로
서래마을 '몽마르뜨공원'과 반포 '서리풀공원'을 이어주고 있으며,

야간사진을 찍는 명소로 알려져 있습니다.
해가 짧아진 일요일 저녁에 시시각각 무지개색으로 변화하는 누에다리

밤풍경을 몇 장 담아 보았습니다.

서초경찰서 쪽에서 바라 본 누에다리
타이머에 따라 시시각각 변화하는 조명의 누에다리
다 세어보지는 않았지만, 거의 7가지 무지개 색으로 조명을 조정한 거 같습니다.
몽마르뜨공원에서 다가오면 보이는 다리 정면 모습
다리 입구에 들어서면
다리 중간에서 바라본 성모병원
반대편 예술의 전당 방면
그리고 다시 고속터미널 방면(주 중에는 거의 자동차들이 멈춰있는 상습 정체구간임)

다리 건너 반대편에서 바라본 모습
(2)

http://naver.me/55XMoRPB

전익호 기자  jihkal@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익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