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라이카 카메라, 국제 사진 공모전 ‘라이카 오스카 바르낙 어워드 2018’ 접수 시작3월 1일부터 4월 5일까지 사진가라면 누구나 참가 가능
사진제공: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

100년 전통의 독일 명품 라이카 카메라(Leica)가 라이카 오스카 바르낙 어워드 2018(이하 라이카 어워드)의 접수를 시작한다.

올해로 38회를 맞이하는 라이카 어워드는 최초의 35mm 필름 카메라이자 라이카 카메라의 프로토 타입 ‘우르-라이카(Ur-Leica)’를 발명한 사진가 ‘오스카 바르낙’(Oskar Barnack)의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1979년부터 전 세계 사진가를 대상으로 진행 중인 전통과 명성을 겸비한 사진 공모전 이다.

공모전의 주제는 매년 변함없는 ‘인간과 환경의 소통과 관계’이다. 이는 오스카 바르낙이 사진가로서 남긴 르포르타주 사진의 접근법을 계승하는 것으로, 자신 또는 피사체를 둘러싼 장면을 독립적이고 자유로운 시각으로 촬영해 온 사진가라면 카메라 기종에 관계 없이 누구나 참가 가능 하다.

이번 라이카 어워드는 25세 이하의 신진작가 부문과 전문 사진가 부문이 있고, 두 부문의 차이점은 나이 제한 외에는 없으나 중복 참가 불가와 1인 1회 참가로 규정한다. 사진은 최소 10장에서 최대 12장 사이의 연속된 기획물로 2017년에서 2018년 사이에 촬영된 사진이 최소 1장 이상 포함되어야 한다. 각 사진의 규격은 세로 1200픽셀에 가로 길이 제한은 없으며, 72dpi, RGB색공간으로 저장된 3메가바이트 이하의 JPEG포멧 이어야 한다.

수상 규모는 총 8만 유로 상당으로, 접수 마감 후 각기 다른 국가에서 모인 사진계 권위자들의 심사를 통해 12인의 결선 진출자를 선발하여 전문 사진가 부문 수상자에게 25,000유로 및 라이카 M 시스템 카메라와 렌즈(10,000유로 상당), 신진작가 부문 수상자에게는 10,000유로와 역시 라이카 M 시스템의 카메라와 렌즈가 수여된다. 그 외 10명은 각 2,500 유로 상금의 영예를 안게 되며 모든 결선 진출자는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시상식에 초청된다.

특히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에서는 국내 사진가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가를 위해 25세 이하 신진작가 부문 지원자 중 3명을 선발 하여 라이카 강남 스토어에 위치한 전시장에서의 개인전과, 결선 진출자 12인에 선발될 경우 시상식 및 유럽 내 도시에서 개최되는 ‘유러피안 먼스 오브 포토그래피’(European Month of Photography)관광 경비를 전액 지원할 계획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사진가는 공식 웹사이트 - www.leica-oskar-barnack-award.com(한글 미지원)의 APPLYING 섹션을 통해 3월 1일부터 4월 5일 까지 온라인 접수 및 포트폴리오 제출이 가능하며, 접수비는 무료이다.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는 홈페이지 - http://leica-store.co.kr와 소셜미디어를 통해 지속적으로 관련 뉴스를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조원준 기자  wjcho8111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