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캐논, 대학생 사진 공모전 ‘2018 미래작가상’ 개최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대표이사 요시카이 슌지, www.canon-ci.co.kr)이 박건희문화재단과 함께 ‘2018 미래작가상’을 개최한다.

‘미래작가상’은 이름 그대로 대한민국의 사진∙영상 분야를 이끌어 나갈 미래의 예비 사진작가를 발굴해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07년 첫 공모전을 시작으로 매년 캐논과 박건희문화재단이 공동으로 주관하고 있다. 올해 12회째를 맞은 ‘미래작가상’은 지난 11년간 창의성과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대학생 가운데 총 45명의 수상자를 배출해 왔으며, 이들이 다양한 분야에 진출해 국내외에서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등 신진 작가의 등용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18 미래작가상’ 공모전은 휴학생을 포함한 전국의 대학생 누구나 전공과 상관없이 지원 가능하며, 접수는 8월 6일(월)부터 8월 14일(화)까지 진행된다. 하나의 주제로 작업한 8매 이상의 포트폴리오 프린트 와 재학 증명서 1부, 지원서 2부(복사본 포함)를 박건희문화재단 으로 제출하면 된다. 방문 접수와 우편 접수  모두 가능하며 지원서는 박건희문화재단 홈페이지(www.geonhi.com) 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다.

국내 저명한 사진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심사를 통해 응모작 가운데 총 3명의 수상자를 선정하며, 수상자들에게는 좀 더 전문적이고 깊이 있는 작품 활동에 집중할 수 있는 특전이 제공된다. 먼저 세계 최경량  35mm 풀프레임 DSLR인 ‘EOS 6D Mark II’와 ‘EF 24-105mm f/4L IS II USM’ 렌즈 등의 촬영 장비가 수여된다. 뿐만 아니라 심사위원회에서 추천한 사진가와의 일대일 튜터링과 한국을 대표하는 사진작가인 오형근의 마스터 튜터링을 통해 사진에 대한 전문성을 쌓는 동시에 자신만의 작품세계와 레퍼런스를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무엇보다 미래작가상 수상자 3인에게는 6개월간의 튜터링 및 작업활동 후 ‘캐논갤러리’에서 사진전을 개최하고, 미래작가상 작품집을 발간하는 등 예비 작가로서 성공적인 첫 발을 내딛는 기회도 주어진다.

심사결과는 공모 후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홈페이지 및 박건희문화재단 홈페이지에 공지되며, 2018 미래작가상 관련 자세한 사항은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홈페이지(www.canon-ci.co.kr)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상민 기자  esang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