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한국후지필름, ‘마트 사진관 현상서비스 확대’ 실시
사진제공 한국후지필름

한국후지필름은 대형마트에 입점해 있는 직영 사진관 인화서비스를 61개 매장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한국후지필름은 기존에 인화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는 9개 매장 외에 롯데마트(구리, 권선, 금천, 안산, 연수 등 31개), 홈플러스(금천, 동탄, 상동, 소사, 안산, 영등포 등 19개), 메가마트(김해, 동래) 총 61개 매장으로 확대한다. 전국 61개 매장은 한국후지필름 온라인몰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필름 현상 서비스’는 해당 직영 사진관에서 방문 접수로 인화 가능하며, 전문 현상과 스캔은 한국후지필름 본사에서 직접 작업한다.

롤필름은 제조사 상관없이 35mm 네거티브 필름이면 모두 현상이 가능하다. 수령은 직접 방문 또는 택배로 진행되며 현상, 인화, 배송까지 최대 15일이 소요되며 서비스 금액은 현상 2000원, 스캔 4000원이다.

한국후지필름 관계자는 “요즘 필름 카메라가 다시 인기를 얻으면서 사진을 인화하려는 고객들이 많아졌다”며 “대형마트에 입점해 있는 한국후지필름 사진관을 방문해 추억들을 인화해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현철 기자  khcmr17_vdcm@naver.com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