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매거진 출사지
멋진 암봉과 시원한 계곡물이 어우러진 북한산 국립공원여름철 도봉산을 찾아서

 도봉산은 높이 740.2m. 북한산국립공원의 일부로 주봉인 자운봉을 비롯하여 오봉 · 만장봉 등이 솟아 있다. 산 전체가 하나의 큰 화강암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다양한 기복과 울창한 수림이 절경을 이룬다.

 도봉동 · 송추 · 망월사 계곡은 시민들이 손쉽게 찾으며, 불암산 · 수락산과 더불어 둘레길이 잘 조성되어있어 굳이 정상에 오르지 않더라도 손쉽게 산책을 할 수 있어 서울 시민의 휴식처 및 등산로가 되고 있다. 그밖에 망월사 · 쌍룡사 · 천축사 등의 절이 있다.

 도봉산과 북한산의 안부에 해당하는 우이령을 통해 우이동과 연결되며 구파발-송추 간의 간선도로와 서울-의정부, 송추-의정부 간 국도가 나 있다.

 

도봉산의 암봉과 조화를 이루는 망월사의 영산전

 

도봉산의 포대능선에서 만나는 풍경

 

도봉산의 자운봉 만장봉 그리고 선인봉

 

도봉산의 암봉

 

도봉산의 오봉 풍경

 

안개낀 날의 오봉 풍경

 

수량이 풍부한 도봉산 계곡

 

작지만 앙증맞고 아름다운 바위취꽃

 

건강을 위해 열심히 산을 오르는 사람들
.._

강효성 기자  kunta29@hanmail.net

<저작권자 © 월간VDC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효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